통합 검색어 입력폼

'통산 최다 루타 신기록' 앞 둔 이승엽, KBO 리그 기록 역사를 새로 쓴다

조회수 2017. 04. 28. 17:21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KBO 리그 통산 최다 홈런, 최다 타점 1위인 삼성 이승엽이 이번에는 통산 최다 루타 신기록을 눈 앞에 두고 있다.
현재 3,869루타로 최다 루타 1위 양준혁의 3,879루타에 10루타 차로 근접

KBO 리그 통산 최다 홈런, 최다 타점 1위인 삼성 이승엽이 이번에는 통산 최다 루타 신기록을 눈 앞에 두고 있다. 


27일 현재 통산 3,869루타를 기록 중인 이승엽은 최다 루타 1위 양준혁(전 삼성)의 3,879루타에 10루타 차이로 다가서며, 신기록까지는 11루타를 남겨두고 있다. 


1995년 4월 15일 잠실 LG와의 경기에서 데뷔전을 치른 이승엽은 이날 9회초 대타로 출장해 중전안타로 첫 번째 루타를 기록한 것을 시작으로 그 해 174루타를 기록했다. 


이후 이승엽은 2000년 1,500루타, 2002년 2,000루타에 이어 이듬해인 2003년 2,500루타까지 모두 최연소와 최소경기로 달성했으며, 2013년 8월 28일 시민 NC와의 경기에서는 1,370경기, 11시즌 만에 3,000루타를 완성하며 최소경기와 최소시즌 기록까지 세웠다. 


또한, 1997년에는 309루타로 ‘KBO 리그 최초’ 300루타 고지를 돌파한 선수가 됐으며, KBO 리그 통산 첫 50홈런(54홈런)을 기록했던 1999년에는 본인의 시즌 최다 루타인 356루타를 달성했다. 이는 박병호(당시 넥센)가 2015년 377루타로 이승엽의 기록을 경신하기 전까지 16년간 깨지지 않았던 기록이다. 


이승엽은 1997년(309루타)과 1999년(356루타), 2002년(352루타), 2003년(335루타)에 300루타 이상을 기록했는데 300루타를 4시즌 이상 기록한 선수는 이승엽이 유일하다. 


본인의 한 경기 최다 루타는 14루타이며, 3홈런 포함 5타수 5안타를 기록한 1999년 5월 19일 대전 한화전에서 달성했다.


현재 KBO 리그 통산 홈런 1위(446개), 2루타 2위(437개)에 올라있는 이승엽은 특히 장타에서 독보적인 기록을 만들어내고 있다. 1타수당 평균 루타가 0.57루타로 통산 3,000루타 이상을 기록한 10명의 선수 중 가장 높은 수치를 나타내고 있다. 


이승엽은 경기당 평균 루타도 2.16루타로 통산 루타 순위 10위까지의 선수 중 유일하게 2루타 이상의 루타 생산력을 보여주고 있다. 이는 통산 1,500루타 이상을 기록한 최형우(2.03루타), 데이비스(1.99루타), 이대호(1.87루타), 심정수(1.86루타), 김태균, 양준혁, 마해영(이상 1.82루타), 박병호(1.79루타), 김현수(1.76루타), 김동주(1.75루타), 최정(1.74루타) 등 역대 KBO 리그 최고의 타자들과 비교해도 월등한 기록이다. 


이승엽은 KBO 리그 통산 최다 루타 신기록뿐만 아니라 최다 득점 신기록과 최초 450홈런까지 동시에 도전하며 전설로 가는 멋진 피날레를 위해 KBO 리그 기록의 역사를 새로이 쓰고 있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