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KT 강백호, 고졸 신인 시즌 최다 홈런 신기록 도전

조회수 2018. 07. 25. 13:47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1994년 21홈런으로 김재현(LG)이 세운 역대 고졸 신인 시즌 최다 홈런 신기록에 4홈런 남아
- 1994년 21홈런으로 김재현(LG)이 세운 역대 고졸 신인 시즌 최다 홈런 신기록에 4홈런 남아
- 신인 통틀어 시즌 최다 홈런인 1996년 현대 박재홍의 30홈런에도 도전

KT 강백호가 KBO 리그 역대 고졸 신인 시즌 최다 홈런 신기록에 도전한다.


강백호는 24일 현재 18홈런을 기록 중으로 1994년 21홈런으로 LG 김재현이 세운 역대 고졸 신인 시즌 최다 홈런에 4홈런을 남겨두고 있어, 24년 만의 대기록 탄생 예감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018 KBO 신인 드래프트 1라운드 전체 1순위로 KT에 입단한 강백호는 개막전인 3월 24일 광주 KIA전에서 헥터를 상대로 고졸 신인 최초로 개막전에서 데뷔 첫 타석 홈런을 터뜨려 최연소 개막전 1호 홈런(18세 7개월 23일)을 기록하는 등 시작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KBO 리그에 화려하게 데뷔한 강백호는 이후 7월 7일 사직 롯데전부터 10일 수원 두산전까지 3경기 연속 홈런을 쏘아 올리며 2001년 김태균, 2004년 최진행(이상 한화)에 이어 역대 3번째로 고졸 신인 최다 연속 경기 홈런 타이기록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팀 내에서는 로하스(24홈런), 박경수(21홈런)에 이어 세 번째로 많은 홈런을 기록 중이다.


강백호는 올 시즌 89경기에 출장해 18홈런을 기록, 5경기 당 1홈런을 터뜨리고 있다. KT의 잔여 전 경기(50경기)에 출장한다면 고졸 신인 시즌 최다 홈런 경신은 매우 유력해 보이며, 산술적으로는 28홈런까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수치라면 KBO 리그 역대 신인을 통틀어 시즌 최다 홈런인 1996년 박재홍(현대)의 30홈런에도 도전해 볼 만한 기록으로, 후반기 강백호의 활약이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