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10년 간 숨어지내다 용기내어 대중 앞에 선 배우.jpg (관심 부탁해요!)

조회수 2019. 03. 15. 20:31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BY. MAXIM 박상예
요즘 TV만 켜거나 커뮤니티만 들어가면
화제가 하나로 집중됩니다.
출처: SBS
'추악한 단톡방' 승리 & 버닝썬 게이트죠. 매일매일 볼 때마다 새롭고 추악한 소식에 혀를 내두릅니다만 이외에도 우리가 관심가져야할 중요한 뉴스가 있습니다.
여러분들은 꽃같은 나이에 하늘로 가버린 故 장자연 씨를 기억하시나요?
그녀는 생전에 KBS 《꽃보다 남자》에서 악녀 3인조 중 한 명으로 활약하기도 했습니다.
2009년 3월 7일 (향년 29세)의 나이로 갑자기 세상을 떠난 그녀. 우리 모두는 큰 충격을 받았습니다.
약 10년이 넘은 사건이 되어
이제는 많이들 잊어가겠지만
그녀는 하늘나라로 갔지만, 장자연이 직접 쓴 문건이 남아있어요.
그리고 그녀의 죽음에는 많은 의문이 있었습니다.
그 문건 속에는 '룸살롱에서 술접대를 시켰다', '정신과 치료까지 받고 있다' 등의 충격적인 내용이 있었습니다.
저는 나약하고 힘없는 신인 배우입니다. 이 고통에서 벗어나고 싶습니다. 09.2.28 장자연, 주민등록번호, 사인, 지장
사기꾼 왕진진은 그녀의 유서를 조작하기도 했었습니다.... 허...
영화보다 더 영화같은 그녀의 죽음은 우리 사회의 어두운 면모였습니다.

하지만 처벌은...?
술자리 접대 강요 혐의를 받은 피의자는 증거 불충분으로 모두 무혐의 처리가 됩니다. 권력의 힘이었을까요? 소속사 전 대표와 매니저 두 명만 기소됩니다.
'PD수첩'이 故장자연 사건을 재조명하기도 했었죠.
동료 여배우의 인터뷰를 공개하기도 했었는데요.
'장자연의 수사 기간 연장 및 재수사를 청원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원글이 지난 12일 올라왔습니다.


청원글이 올라온지 3일 만에 서명한 인원이 20만 명이 넘었습니다.
왜 다시 이것이 화두가 됐냐구요?

사건의 수사 기간이 얼마 남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진상조사단은 고 장자연 문건의 진상을 조사하기 위한 기한 연장을 요구했지만 법무부 산하 과거사위원회는 "이미 세 차례 연장된 조사단 활동을 추가 연장하는 것은 현실적으로 어렵다"는 판단을 내렸습니다.

공소시효가 지나면 이 사건은 영영 묻히겠죠?
사건을 정확히 해결하길 바라는 여론이 청원을 만든 것입니다.
그리고 최근, '장자연 리스트 목격자' 배우 윤지오가 세상에 나왔습니다. (PD수첩의 그녀군요)

그녀는 술자리에 장자연과 함께 일주일에 2~3번을 불려다녔대요.
신인 당시, 글래머 엄친아 컨셉이었던 윤지오. 그녀의 이름을 검색을 해봐도 예전 자료 밖에 나오지 않아요.

그동안은 외국에서 숨어지낸 것이죠. 아름다운 20대 시절을 그렇게 보낸 그녀.
나는 그 일 이후 연예계에서 퇴출 아닌 퇴출을 당했고 힘든 세월을 겪어내며 한국을 떠나 외국에서 숨어 살듯 숨죽여 지내야만 했다.
국민 청원에는 재수사 요구 이외에도
"목격자 진술은 정말 어려운 일이다. 정의로운 사회, 그 밑바탕은 진실을 밝히는 사람들의 힘"라며 목격자 진술에 힘을 실었습니다.
윤지오의 신변보호를 요청했습니다.
윤지오 씨는 최근 장자연 사건 전후를 다룬 저서 ‘13번째 증언’을 발간했습니다.
국민청원으로 인하여 이렇게 재수사에 착수할 수 있었고 저같이 나약하고 힘이 없는 사람이 공개적으로 용기를 내어 진실을 규명하고자 쓴 책입니다.
국민 청원이 그녀를 나오게 한 것이군요...
다행히 여성가족부의 도움으로
안전가옥서 신변보호를 받고 있다고 합니다....
왜 그녀는 위험 부담에도 실명과 얼굴을 밝히며 나왔을까요?
지금까지는 비공개로 쭉 인터뷰에 응해오던 그녀였는데요.

“가해자가 너무 떳떳하게 사는 걸 보면서 억울한 심정이 들었다”면서 장자연 문건의 사실을 목격했다고 증언했습니다.
최근의 이슈가 장자연 사건을 덮는 것 같아 속상하다며 인스타그램 생방송을 하기도 했었어요. 많은 네티즌들이 용기내어주어 고맙다며, 응원한다며 소리를 내었습니다.
대중이 관심을 가져주셔야 할 사건은 보다 자극적이고 선정적인 보도가 아닌 공소시효를 운운하며 재조사조차 착수할 수 없다는 말을 번복하고 과거에 미흡하고 잘못된 경찰, 검찰 조사를 재조사할 수 있도록 연장돼야 하는 이 중요한 시점에 국면 해있는 저와 제대로 수사가 이뤄지기를 촉구하려 노력하시는 많은 분들을 위한 정확한 취재와 보도입니다.
장자연 문건을 가장 가까이에서 본 그녀...
대검찰청 산하 검찰과거사 진상조사단은 지난해부터 고 장자연 성접대 리스트 사건을 재조사중인데요.

이 사건의 조사기한은 이달 말까지로 예정돼 있습니다.

그녀의 용기는 그녀 혼자 되는 건 아닙니다.
이들의 처벌도 관심을 가져야겠지만
너무 안타깝게 이 세상을 떠난
장자연의 죽음도 잊지 말아야 하겠습니다.
장자연의 용기있는 동료 윤지오는 본인의 목숨을 걸고 거리로 나섰습니다.

KBS 2TV: 故 장자연 유일한 목격자 윤지오 인터뷰

재력과 권력만 있으면 다 덮을 수 있는 사회인가요?
처벌 받지 않고 그냥 유야무야 넘어간다면
다른 사건에 이 사건을 묻는다면
이게 곧바로 선 나라일까요?
청와대 국민소통 광장의 국민청원이
14일까지라고 하니 관심있는 분들은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오늘도
깨끗한 하루
되세요~!

박상예 에디터 press@maximkorea.net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