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부모님 끼 물려받은 연예인 2세들

조회수 2020. 03. 17. 15: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어머님이 누구니


엄마, 아빠를 능가하는

매력의 소유자들


부모님의 남다른 끼와 재능을 

물려받은 스타 2세들!



처음엔 스타 2세로 관심을 받았지만

지금은 같은 길을 걷고 있는

스타 2세들을 한자리에 모아봤다.



견미리의 딸 이유비, 이다인은

엄마를 꼭 빼닮은 외모가 눈길을 끈다.


현재 엄마의 뒤를 이어 여러 드라마에서

주조연을 맡아 활약하고 있다.



이경규의 딸 이예림은 2015년 

SBS 예능 '아빠를 부탁해'에

 출연하며 방송을 시작했다. 


최근에는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MBC '신입사관 구해령' 등에 

출연하며 연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현재 모델 겸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배우 황신혜의 딸 이진이는 

 14살에 모델에 데뷔했다. 


이국적인 분위기로 눈길을 끈다.



'호야'라는 별명으로 친숙한 유채원은 

모델 겸 배우 변정수의 딸이다.


현재 모델 겸 유튜버로 활동하고 있다. 



어렸을 적 아버지 김구라와 함께 

SBS '붕어빵'을 통해 얼굴을 알렸던 김동현은 

2016년 데뷔곡 '열아홉'을 통해

힙합 가수 'MC그리'로 데뷔해 

래퍼로 활동하고 있다.



내일이 더 기대되는 

스타 2세들!


앞으로 더 승승장구할

 앞날을 기대한다!



By. 백수연 기자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