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오늘 2차 가해자들도 추가 고소했다"

조회수 2020. 07. 14. 14:45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故박원순 고소인을 향한 2차 가해, 경찰도 변호사도 엄중하게 경고했다

故박원순 시장은 지난 8일

전 서울시 직원으로부터

성추행 혐의로 고소당했습니다.


고소 사실이 알려진 이후 각종 SNS와

커뮤니티에서 고소인에 대한

'신상털기'가 시작됐습니다. 


신상털기 뿐 아니라 고소 사실을 두고

'정치적 배후', '미투 공작',

'여성을 채용하면 안 된다' 등

확인되지 않은 사실과 성차별적인

글들이 넘쳐 나고 있습니다.  


이에 고소인 측은 13일 기자회견을

열어 2차 가해 행위에 대해

단호히 대답했습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