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2021년은 무슨 해? 소띠 해 빛나게 할 소띠 배우들

조회수 2021. 01. 13. 08: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씨네플레이 성찬얼 기자

2021년, 신축년(辛丑年)이 밝았다. 올해는 소띠의 해. 2020년에 뜨거운 사랑을 받았거나 2021년 신작으로 돌아올 소띠 배우들을 소개한다.


1949년

윤주상

<킬러들의 수다> 주 아저씨나 <아라한 장풍대작전> 무운 등 특유의 굵직한 목소리로 수많은 드라마와 영화에서 활약한 중견 배우. 현재 <경이로운 소문>에서 소문(조병규)의 외할아버지 하석구로 출연 중. 2021년에도 최강희, 김영광의 <안녕? 나야!>와 홍은희 전혜빈의 <오케이 광자매>, 두 드라마에서 만날 수 있다.


1961년

김응수
곽철용 캐릭터와 "묻고 더블로 가!"라는 대사로 인기 역주행한 김응수. 찰떡같은 캐릭터 연기와 배우 본인의 밉지 않은 이미지가 녹아든 <꼰대인턴>으로 오랜만에 드라마 주연에 나섰고 MBC 연기대상 최우수상도 받았다. 현재 방영 중인 <날아라 개천용>에 출연 중.
정보석

조각 같은 외모에도 때로는 주접 아빠로, 때로는 광기의 악역으로 다양한 모습을 선보인 정보석은 현재 주말드라마 <오! 삼광발라!>에서 우정후로 출연 중이다. 드라마는 최고 시청률 33.3%를 달성하며 고공 상승 중. 존재감을 입증하듯 2020 KBS 연기대상 남자 최우수상을 거머쥐었다.


1973년

전도연

전도연은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로 2020년 초 극장가를 열었다. 분량 대비 압도적인 존재감으로 '역시 전도연'이란 찬사를 받았다. 2021년은 제작비가 200억 이상 들어간 영화 <비상선언>에서 송강호, 이병헌, 김남길, 임시완 등등과 앙상블을 맞춘다.

이정재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에서 악역 레이를 연기한 이정재는 극장가가 힘들었던 2020년에 관객 동원 2위를 기록하며 한숨 돌렸다. 드라마 <보좌관>과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를 연이어 성공한 이정재의 다음 행로는 연출. 첩보 액션 드라마 <헌트>(가제)의 연출 겸 주연으로 준비 중이다.

정우성

연초부터 갑자기 바빠졌다. 정우성은 배성우가 불미스러운 일로 하차한 드라마 <날아라 개천용>에 대타로 합류했다. <빠담빠담… 그와 그녀의 심장박동소리> 이후 9년 만의 드라마 출연. 본인이 연출과 주연을 맡은 <보호자>(가제)도 2021년에 개봉 예정이며, 절친 이정재가 연출할 <헌트>(가제)에도 주연으로 출연한다.

윤상현

윤상현은 <18 어게인>에서 홍대영으로 출연, 이도현과 2인 1역으로 연기를 펼쳤다. 홍대영이 18살 시절로 어려진다는 내용이라 주연임에도 상대적으로 분량은 적은 편. 그의 활약을 기대한 팬이라면 아쉬울 수 있으나 처음으로 주연을 맡은 이도현을 현장에서 서포트해주면서 드라마의 중심을 딱 잡아주었다.

<18 어게인>에서 같은 인물을 연기한 이도현(왼쪽)과 윤상현
김서형

<SKY캐슬> '쓰앵님'으로 신드롬을 일으킨 김서형은 2020년에도 드라마 <아무도 모른다>로 탄탄대로를 걸었다. 2020 SBS 연기대상 장르/액션 부문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고 2021년엔 <마인>이란 신작 드라마에서 이보영과 투톱으로 나선다.

구본승

긴 공백기 이후 예능에서 열일 중인 구본승은 2021년도 열심히 예능길을 걸을 예정이다. 2020년엔 고정출연 중인 <불타는 청춘>은 물론이고 낚시채널의 <낚시형제 - 우리들의 버킷리스트>에서 생애 최초 돌돔낚시에 나섰다.


1985년

이민기

이민기는 영화 <사흘>(가제)을 촬영하며 2020년을 바쁘게 보냈다. 오컬트 장르 영화 <사흘>에서 그가 맡은 역은 반 신부. 영화가 개봉하기 전 2021년 3월에 방영할 <오! 주인님>에서 나나와 함께 달달한 로맨스를 선보일 예정.

서현진

믿고 보는 드라마퀸, 서현진도 2021년 차기작을 준비 중이다. <너는 나의 봄>이란 드라마에서 김동욱, 윤박, 남규리와 호흡을 맞춘다. 서현진은 호텔 컨시어지 매니저 강다정을 연기한다. 살인 사건이 일어난 건물에 모여 살게 된 이들이 만들어가는 로맨스라는 독특한 드라마, 서현진의 작품안은 이번에도 적중할까.

이광수

예능프로그램 <러닝맨>의 핵심과도 같은 이광수, 2021년엔 스크린에서 자주 볼 수 있을 것이다. 차승원, 김성균, 이혜준 등이 출연하는 재난 영화 <싱크홀>과 <해적: 바다로 간 산적>의 속편 <해적: 도깨비 깃발>이 2021년에 개봉 예정이다.

이동휘

<콜>과 <SF8 - 만신>에 출연해 장르적인 영역을 넓힌 이동휘. 2021년은 조금 산뜻한 영화로 돌아온다. 그의 첫 영화는 <새해전야>. 본래 이미 만났어야 하는 작품인데,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거리두기가 강화되며 개봉 연기를 선택했다.

송중기

2021년, 송중기의 해가 될 수 있을까? 그는 2021년에 영화와 드라마 모두 대작을 한 편씩 공개할 예정이다. 영화는 한국 최초의 본격 SF 영화 <승리호>로 김태리, 유해진, 진선규 등이 출연해 화제를 모았던 작품. <승리호>가 2월 5일 넷플릭스로 공개된 후, 그달에 드라마 <빈센조>가 방영될 예정이다. 송중기는 마피아의 냉철한 전략가이자 변호사, 콘실리에리 빈센조 까사노를 맡아 옥택연, 전여빈과 호흡을 맞춘다.


1997년

여진구

예능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에서 막내 매력 뿜뿜하며 많은 누나들의 가슴 뛰게 한 여진구. 2021년엔 신하균과 본격 연기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드라마 <괴물>은 만양 파출소의 이동식 경사와 한주원 형사가 펼칠 스릴러 드라마. 신하균이 이동식 경사를, 여진구가 한주원 형사를 맡는다.

곽동연

<두 번은 없다> 나해준, <야구소녀> 정호, <사이코지만 괜찮아> 카메오 출연으로 2020년 상반기를 꽉 채운 곽동연. 2021년은 날카로운 광기로 시청자들을 놀라게 할 예정이다. 앞서 언급한 <빈센조>에서 죄의식이라곤 없는 대기업 회장 장한서 역으로 출연한다.

서지훈

<그놈이 그놈이다>의 박도겸 역으로 2020 KBS 연기대상 신인상을 받은 서지훈은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준비한 드라마 <유스>로 2021년을 장식할 예정이었다. 하나 현재 <유스> 제작이 잠정 연기를 선택해 차기작에서 만날 때까진 시간이 다소 필요할 듯하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