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승진하면 차 선물한다는 연예인 CEO

조회수 2021. 02. 01. 10:30 수정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By. 뉴스에이드

일정하지 못한 연예인 수입에 한계를 느껴, 창업을 시작한 연예인들이 늘고 있는 요즘, 


그런데 창업을 넘어 여러 프랜차이즈 지점을 운영하는, 어엿한 CEO가 된 스타들이 있다.


뛰어난 사업가 수완을 자랑하는 연예인 CEO들, 누가 있는지 함께 살펴보자!


#임창정

출처: 임창정 인스타그램

임창정은 지난 2014년 판교에 자신의 이름을 딴 호프집을 오픈하며 사업가 수완을 발휘하기 시작했다.


최근까지도 변함없이 거의 매일 가게에 출근하는 사장님이라고 한다. 또한, 직원들의 보너스와 승진 시 차 선물 등 대기업 못지않은 복지를 지원하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출처: MBC 제공

꾸준히 사업을 확장해 온 임창정은 지난해 에스아이엠 컴퍼니를 설립했다.


에스아이엠 컴퍼니는 엔터테인먼트부터 아티스트 트레이닝, 족발 프랜차이즈를 운영하는 예스아이엠 에프엔비와 호프 프랜차이즈를 운영하는 예스아이엠 브라더스 등을 포함하는 종합 문화 기업이다. 


#이경규

출처: 뉴스에이드 DB

이경규는 1990년대 '압구정 김밥'을 시작으로 외식 사업을 이어왔다. 


최근엔 한 치킨 브랜드에서 2대 주주이자 이사직을 맡으며 직접 프랜차이즈 경영, 신메뉴 출시 등에 참여하고 있다.


#컬투

출처: 뉴스에이드 DB

컬투 정찬우, 김태균은 2011년, 자신들의 이름을 내건 치킨 프랜차이즈 브랜드에 주주이자 모델로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현재 가맹점은 100여 개.


#팽현숙

출처: 뉴스에이드 DB

개그우먼 팽현숙은 순대국 프랜차이즈 음식점을 지난 2006년 문을 열어 10년간 전국에 70여 개의 체인점을 보유한 대형 프랜차이즈로 성장시켰다.


그는 한식, 중식, 일식, 양식 요리사 자격증을 모두 취득해 다양한 외식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이상인

출처: MBC 제공

배우 이상인은 퓨전 분식 배달 전문 체인점을 운영하고 있다.


그는 과거 방송에서 "(사업) 초반에는 시행착오를 많이 겪었다. 맛을 만들어 내기 위해서 버린 떡만 1톤이 넘는다"며 "노후 대책으로 마트 내 매장에서 처음 시작했지만 점차 프랜차이즈로 불어나 매장 당 연매출이 8억 원, 총 64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고 말했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