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스타벅스가 양심 팔았다, 오늘자 6900원짜리 신상

조회수 2021. 01. 26. 17:1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캔디=황소희 에디터

-드디어 나오는 건가! 스타벅스 딸기 신상-

모든 브랜드들이 딸기를 외칠 때
스벅은 조용한 줄 알았는데!
큰 그림을 그리고 있는 것이었어요.
드디어 등장한 스타벅스의 딸기 신상~

음료 3종과 디저트 2종으로 등장했어요.


-스타벅스 딸기 라떼(6,900원)

-딸기 젤리 블렌디드(6,900원)

-딸기 라임 쉐이큰 티(6,900원)

-딸기 담은 초콜릿 스윗박스(7,500원)

-우유 품은 초콜릿 크루아상(4,900원)


음료 3종은 전부 그란데 사이즈에 ICE.

가격도 동일하답니다.

이름부터 넘나 궁금한 딸기 젤리 블렌디드와
딸기와 라임의 꿀 조합을 알아보기 위해 쉐이큰 티 주문!
같은 딸기지만 비주얼부터 이렇게 다르다구요ㅋㅋ
그럼 먼저 티부터 먹어줄게요.
영롱한 그라데이션 보이시나요?
벌써부터 섞기 아까운 모습ㅠㅠ

요 음료는 딸기&라임 말고도
레몬과 말차 파우더가 들어갔다고 해요.
은은한 말차 향이 뽀인트.

그란데 사이즈에 240kcal랍니다.

밑에는 잘게 썰린 딸기청st의

베이스가 깔려있어요.

딸기 씨로 인증 가능한 찐 딸기ㅋㅋ


두꺼운 빨대를 주셨지만 얇은 빨대였어도

후루룩 잘 넘어갈 정도로 엄청 조각나 있더라구요.

섞어보니 오렌지 맛이 나야 할 것 같은 색감ㅋㅋ
전체적으로 딸기맛은 적고
라임&레몬의 존재감이 톡 쏘더라구요.
말차 맛은 은은해서 잘 느껴지지 않을 정도.

시원 상큼하고 입 안이 깔끔해지는 느낌의 음료예요.
뭔가 식후에 딱 먹어주면 개운할 것 같은 느낌인데
계속 손이 갈 것 같진 않아요ㅎ

다음은 딸기 젤리 블렌디드 먹어볼까요?

핑쿠 핑쿠 러블리한 비주얼.

사진을 뚫고 나오는 딸기향 느껴지쥬?(뻔뻔)

그란데 사이즈에 425kcal랍니다.

위에는 휘핑크림과 쪼꼬미한 젤리가 올라가 있어요.
음료에서 젤리는 초면인데 진짜 낯설다..★

음료랑 같이 말고 일단 젤리만 호로록 먹어줬는데!
딱 옛날 팥빙수 위에 올라가는 그 젤리 느낌이랑 흡사해요.
근데 조금 더 쫄깃한 버전.
딱딱할 줄 알았는데 쫀득쫀득 하더라구요.
딸기 맛은 아니고 그냥 새콤한 젤리에요.

밑에는 딸기 시럽이 촤르르~

까진 아니지만 깔려있답니다.

위에 있는 음료랑 잘 쉐킷 쉐킷 해서 본격 흡입!


달달한 딸기맛을 기대했지만

왜인지 모르게 신 맛이 나더라구요.

레몬의 상큼함은 아니고

그냥 덜 익은 느낌의 딸기를 간 것 같은 블렌디드 맛.


위에 올라간 젤리 말고도 음료 안에도 아예 들어있어요.

한 번 쪼옥 빨 때마다 계속 딸려와요ㅋㅋ

둘 다 캔디 마음을 화악 사로잡진 못했지만

그래도 빨대에 더 손이 간 건 젤리 블렌디드예요ㅋㅋ

의외로 음료와 젤리 씹히는 거에 대한 거부감이

안 느껴지더라구요.


총 딸기 음료 3종이 나왔는데

다음에는 못 먹어본 딸기 라떼를 도전해봐야겠어요ㅎ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