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서울에서 꼭 가봐야 할 와플 맛집 6곳

조회수 2021. 04. 02. 16:16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모두가 사랑하는 크로플부터 샌드위치로 변신한 와플까지.

지난 3월 25일은 인터네셔널 와플 데이다. 비록 한국에서는 이를 밸런타인데이, 화이트데이, 빼빼로데이와 같이 인식하지 않는다. 하지만 이 기념일은 일상에 소소한 재미를 주기 위해 달콤한 와플 한 입을 베어물 이유가 되기에 충분하다. 한 끼 식사로 제격인 와플 샌드위치부터 디저트의 새 지평을 연 크로플까지, 인터네셔널 와플 데이는 지났지만 방문하면 좋을 6곳의 서울 와플 맛집을 소개한다. 모두 맛과 비주얼 모두 갖춘 곳이다.

아우프글렛

아우프글렛은 사진, 건축, 인테리어, 패션, 커피 등 다양한 분야에 종사하는 이들이 모여 만든 복합문화공간이다. 특히 크로플 메뉴가 유명한 곳으로도 이름을 알렸는데, ‘원조’라고 칭할 정도로 이미 명성이 자자하다. 아우프글렛이 새롭게 오픈한 한남동 매장은 시간대를 나누어 낮에는 카페로, 저녁에는 바로 운영된다. 커피를 비롯한 여러 드링크 메뉴와 함께 크로플을 맛 볼 수 있으며, 바삭하게 구운 크로플 위에 아이스크림을 큼직하게 얹어 주는데 흩뿌린 시나몬이 둘의 조합을 한층 더 매력적으로 만들어준다. 극강의 달콤함을 원하면 시럽을 추가적으로 뿌리면 된다.


주소: 서울시 마포구 성미산로31길 11

새들러하우스

새들러하우스는 몇몇 셀러브리티가 ‘요즘 꽂힌 최애 맛집’으로 손꼽아 유명세를 탄 곳이다. 이곳은 플레인, 바질, 치즈, 그리고 콘 총 4종류의 크로플을 판매하는데, 모두 빠르게 소진될 정도로 고루 인기가 있다. 또 영양 부추, 베이컨 토마토, 콘마요 3가지의 크림치즈도 별도로 구매할 수 있어 색다른 크로플을 맛 볼 수도 있다. 테이크아웃 전문이기 때문에 메뉴판에 에어프라이어, 발뮤다 토스트기 등을 사용해 가장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방법도 소개하고 있으니 구매할 때 참고할 것을 추천한다.


주소: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17길 10

브럭시

와플은 디저트에 국한되지 않는다. 치아바타, 바게트 등을 대체할 수 있는 훌륭한 샌드위치 재료이기 때문이다. 미국에서 건너온 브럭시는 와플 사이에 치킨, 토마토, 양상추, 피클, 베이컨, 반숙 계란 등을 넣은 샌드위치 전문점이다. 사진으로만 보면 누구라도 쉽게 ‘단짠단짠’의 조합을 떠올리겠지만, 실제로 맛을 보면 ‘단짠단짠’ 그 이상의 매력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가장 추천하는 메뉴는 에그 샌드위치. 프라이드 치킨과 베이컨의 짭짤함을 메이플 시럽, 스리라차 마요 소스, 그리고 반숙 계란이 감싸 자기 주장이 강한 여러 맛의 콤비네이션을 경험할 수 있다.


주소: 서울시 송파구 올림픽로 300

리에제 와플

덕수궁 입구 옆에 자리한 리에제 와플은 돌담길만큼 유명한 이곳의 터줏대감이다. 바삭하면서도 쫀득한 와플의 사이사이는 초콜릿, 크림치즈, 메이플 시럽 등 정석과도 같은 와플 토핑으로 채웠다. 추운 겨울에도 줄을 서서 사게 되는 이유는 손바닥만큼 큼직한 와플을 정성껏 만드는 과정과 맛이 주는 만족도가 높기 때문. 와플 하나를 손에 들고 산책하기 좋은 덕수궁 돌담길이 옆에 있다는 것도 이곳에 발걸음을 옮기게 만드는 이유 중 하나다.


주소: 서울특별시 중구 덕수궁길 5

카몽

두께감이 있고 동그란 와플 위에 생크림과 과일 토핑을 얹은 와플이 생각나면 교대역 부근의 카몽이 좋은 옵션일 수 있다. 이곳은 엑소의 멤버 카이의 가족이 운영하는 곳으로 알려지기도 했다. 추천 메뉴는 초콜릿에 풍덩 빠진 듯한 비주얼의 초코 퐁듀 와플. 특히 당충전이 필요할 때 제격이다. 크로와상 생지를 와플팬에 구운 크로플이나 발상의 전환을 시도한 와플 메뉴도 좋지만, 때로는 익숙하고 클래식한 와플이 가장 큰 만족을 주기도 한다.


주소: 서울 서초구 서초대로 356

그레이트 커피

와플을 가장 부담 없이 가볍게 즐길 수 있는 곳, 성수동의 그레이트 커피다. 이곳은 아포가토 위에 반으로 가른 와플을 얹은 ‘와포가토’를 판매한다. 둥근 머그 위에 슈거 파우더, 베리 시럽을 올린 와플 사이로 에스프레소와 아이스크림이 고개를 빼꼼 내민 메뉴의 비주얼은 음식 사진을 찍지 않는 사람도 저절로 카메라를 들게 만든다. 와플과 아포가토의 조합은 굳이 설명할 필요가 없을 정도로 훌륭하다.


주소: 서울 성동구 서울숲2길 6

Editor Soobin Kim


서울 핫플레이스에서
만날 수 있는 보석 같은 바 5
아래 이미지 클릭 후
<하입비스트>에서 확인하세요.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