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미얀마의 참혹한 현실, 목숨 걸고 화상 인터뷰 한 현지 시위대 이야기

조회수 2021. 04. 19. 15:06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GOD, SAVE MYANMAR"


미얀마 민주화 운동을 벌이는 

시민들에 대한 군부의 유혈 진압이 

최악으로 치닫고 있습니다. 


어른과 아이, 여성의 구분 없이 

무차별적인 고문과 폭행이 자행되고 있고, 

집안까지 총알이 날아들고 있습니다. 


하지만 시민들은 죽더라도 

끝까지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얀마의 봄은 언제쯤 찾아올까요?


엠빅뉴스가 준비한 인터뷰

함께 보시죠!



"GOD, SAVE MYANMAR"


더 자세한 이야기는

엠빅뉴스에서 확인하세요!




📌더 많은 영상은 YouTube 엠빅뉴스 채널에서!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