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농구하는 두 아들 중 허재의 선택

조회수 2021. 05. 10. 15:51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명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실력도 비주얼도 원탑인

훈남 농구 형제 허웅 x 허훈

특히 농구대통령 허재의 아들로


그 피를 그대로~물려받아

형제간에도 자비 없는 승부욕으로 유명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서로 다른 팀으로 만나

경기를 치러야 하는 터라

매일같이 서로를 도발한다고ㅋㅋㅋㅋ

서로가 최적의 매치업 상대라고

생각하는 아버지와는 달리


실제 경기에서 형이랑

잘 안 붙으려 한다는 허훈


"제가 막다 형이 골 넣으면

자존심 팍 상하거든요ㅎ"

하지만 두 형제의 대결은

이미 방송에서도 인기 있는 이벤트

의외로 도른자 스멜 폴폴 풍기는

동생 허훈 때문에

더 재미가 극대화됨ㅋㅋㅋㅋ


짙은 아버지의 향기

"이게 불낙이야!!!!!!!!!!!!"

그로 인해 허재가 늘 받는 질문

'아들들 중 누구를 응원하나요?'


그래도 아빠 입장인데

누가 이기든 상관없겠죠..

응 아니야

이기는 놈이 내 아들이야 (단호박)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감독보다 예능이 좋은 아버지의 농담

예능 입성 후

감독 시절 무서운 인상이 없어지고

점점 회춘하고 있다는 허재ㅋㅋ


허재 x 허웅 x 허훈

꽃길만 걸으시길 바랍니다🌺

_SBS: [5월 16일 예고] 성시경×백지영, 환상적인 듀엣♬

일요일 밤 11시 5분
SBS <티키타카>
음색 끝판왕들이 찾아옵니다!

※ 제작진과 출연진 모두

방역 수칙을 준수하여 촬영했습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SBS와

SBS I&M에 있으며 무단전재&배포 금지합니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